한지산업지원센터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스킵 네비게이션


상단로고


상단링크

  • HOME
  • SITEMAP

LANGUAGE

LANGUAGE
  • KOREAN
  • CHINESE
  • JAPANESE
  • ENGLISH


디자인 구성 요소

인간, 환경, 미래를 위한 한지문화산업의 실현 HISC


본문내용

목록 ▲윗글 ▼아랫글

제목

한국전통문화전당, 체험 산실로 자리매김

관리자 | 조회 1606 | 2016-04-06 16:44

본문 내용

한국전통문화전당, 체험 산실로 자리매김


2016.04.06


아주경제 최규온 기자 =한국전통문화전당이 일선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각종 체험을 진행하며 전통문화분야 체험의 산실로 자리매김해 나가고 있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6일 오전 열림동 3층에 마련된 한식창의센터 시루방에서 서곡초등학교 학생 180여 명을 대상으로 두 차례에 걸쳐 ‘삼색 쌀강정 만들기’ 체험을 진행했다. 
 

▲한국전통문화전당 전통문화체험 현장[사진제공=한국전통문화전당] 


이번 체험프로그램은 전북 전주시와 전주교육지원청이 전주의 가치와 비전을 담은 다양한 교육자원 발굴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전주다움배움터’ 일환의 사업으로 추진됐다.

전통문화 분야 교육기관으로 선정된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조리교육을 통해 절기음식과 전주음식의 우수성을 알리고 조리비법과 전통의 맛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서곡초 학생들은 국내 최대 규모의 동시 조리체험 시설인 ‘시루방’에서 삼색 쌀강정을 직접 만들며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음식을 몸소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다.
 

▲한국전통문화전당 문화체험에 나선 서곡초등학생들 [사진제공=한국전통문화전당]


학생들은 이에 앞서 한지산업지원센터 내 한지체험관에서 한지뜨기를 통해 전통한지의 제작과정을 배웠으며 전주문화관, 한문화관으로 조성된 한국전통문화 홍보관에서 한지, 한식, 한방, 한글, 한소리 등 우리나라 고유의 한(韓)문화를 배우는 기회도 가졌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이날 조리체험 외에도 올 상반기 중 18개 초·중·고등학교 학생 2100여 명을 대상으로 ▲한지인형 만들기, ▲에코백, ▲입체달력, ▲나무시계, ▲칠보 브로치, ▲한지 접시, ▲한지 무드 등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목록 ▲윗글 ▼아랫글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리뷰 네비게이션